류현진, 올해는 로저스 센터서 등판? 백신 접종 기대하는 토론토 구단
상태바
류현진, 올해는 로저스 센터서 등판? 백신 접종 기대하는 토론토 구단
  • 황석조
  • 승인 2021.03.21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올해는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로저스 센터에서 투구할 수 있을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보급되면서 토론토 구단의 '홈구장 개최' 희망도 커지고 있다.

21일(한국시간) 현지 언론에 따르면, 마크 샤피로 토론토 사장은 "한 달 안에 메이저리그 선수들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을 것이라는 정보를 입수했다"며 "위험이 완화된다면 홈구장 복귀를 공식 요청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토론토는 빅리그에서 유일한 캐나다를 연고로 하는 팀으로 경기를 치르기 위해 미국과캐나다의 국경 이동이 불가피하다.

하지만 캐나다 정부는 자국에 입국하는 선수들에게 2주 자가격리 면제를 불허했다. 이에 토론토는 지난해 산하 마이너리그팀 경기장이 있는 미국 뉴욕에 임시 홈구장을 마련했고, 올해 역시 스프링캠프 경기장인 플로리다에서 홈경기를 갖는다.

하지만 백신 접종이 시작되면서 캐나다 복귀에 대한 희망을 품었다.

샤피로 사장은 "오는 4월말에서 5월초에 우리 선수들과 코칭스태프는 물론 다른 팀도 백신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 팀은) 계속 미국에 머물지 않아도 될 것"이라며 "그렇다면 (캐나다에 있는) 홈구장 복귀를 요청할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부터 토론토에서 뛰고 있는 류현진은 아직 로저스 센터에서 공식 홈경기를 등판한 적이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