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치정보 표시 국가지점 번호판 일제 조사·정비
상태바
위치정보 표시 국가지점 번호판 일제 조사·정비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2.06.27 2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등산 등 야외활동 안전사고 시 신속한 구조 위치 안내 서비스 제공
제주시는 위치정보를 알려주는 국가지점번호판을 일제 조사 정비한다.
제주시는 위치정보를 알려주는 국가지점번호판을 일제 조사 정비한다.

제주시는 조난 등 각종 안전사고 시 신고자의 위치를 정확히 안내하기 위해 설치된 국가지점번호판에 대해 일제 조사 및 정비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가지점번호는 위치 찾기가 어려운 산악·해안·오름·숲길 지역 등 건물이 없는 비 거주지역의 위치 정보를 나타내기 위해 전 국토와 해양을 격자형으로 구획한 지점마다 부여한 번호이다.

한글 2글자와 숫자 8글자 등 모두 10자리(예: 다나 07419902)로 표기한다.

등산 등 야외활동 시 길을 잃거나 위급한 상황에 부닥쳤을 경우 인근에 있는 국가지점번호를 소방서나 경찰서에 알리면 신속하고 정확하게 구조 위치를 파악할 수 있어 안전한 산행 등에 큰 도움이 된다.

제주시는 올해 810곳의 국가지점번호판에 대해 훼손·망실, 표기 오류 여부 등 시설물 실태를 일제 전수 조사해 훼손·망실된 번호판에 대해서는 보수 정비와 함께 안전 스티커를 부착해 나간다.

제주시 오상석 종합민원실장은 “등산이나 야외활동 증가로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커지고 있는 만큼, 국가지점번호판을 철저한 조사와 보수 정비 등 유지관리를 통해 시민과 관광객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시는 810곳의 국가지점번호판을 관리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오름, 올레길 등에 국가지점번호판 462곳에 추가 설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