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학급당 정원 하향 조정한 유아배치계획 발표
상태바
도교육청, 학급당 정원 하향 조정한 유아배치계획 발표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2.09.29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치원 취학연령 인구 2022~2027년까지 3900명(23%) 감소
학급당 정원 단계적으로 2명씩 줄이고, 9개원 16학급 증설
제주도교육청이 유치원 취원 연령 인구 감소에 따라 학급당 정원을 단계적으로 줄여 2022~2027학년도 유치원 유아배치계획을 발표했다. 사진은 도련초 병설유치원 자료 사진.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김광수)은 유치원 취학 희망 수요와 취원 대상아의 분포 및 변동 추이 등을 반영해 학급당 정원을 단계적으로 하향 확정한 2022~2027학년도 유아배치계획을 발표했다.

저출산 영향으로 도내 유치원 취학연령(만3세~만5세) 인구수는 2022년 1만6943명에서 2027년 1만3043명으로 23%(△3900명) 감소가 예상됨에 따라 학급당 정원을 만 5세는 ‘23년에 2명(26명→24명으로), ‘25년에 2명(24명→22명으로), 만4세 이하 혼합연령은 3~6명을 단계적으로 하향 조정한다.

또한 2027년까지 공립유치원 신증설(9개원 16학급)로 유아교육 여건을 개선한다.

특히 만3세 특수교육대상 유아 배치 가능 공립유치원 권역별 특수학급 신․증설(6개원 8학급)로 만3세 특수교육대상 유아 의무교육 이행을 위한 취원 여건을 마련했다.

2022~2027학년도 유아배치계획에 따르면 공립유치원 학급편성 기준을 ▲만5세는 단계별 2명 감축(’23년도: 26명→24명, ’25년도: 24명→22명) ▲만4세 이하 및 혼합연령반은 단계별 3~6명 감축하는 등 학급편성 최소기준을 6명 → 4명으로 조정할 방침이다.

사립유치원 학급편성 기준을 학급당 최대 원아수 29명 이하로 조정하고, 만3세 특수교육대상 유아 의무교육 이행을 위한 취원 여건 마련을 위해 만3세 특수교육대상 유아배치 가능 공립유치원 특수학급 6개원 8학급 신․증설 예정이다.

2023~2027년 공립병설유치원 신증설 예정은 ▲2023년 4개원 8학급 ▲2025년 3개원 5학급 ▲2026년 1개원 1학급 ▲2027년 1개원 2학급 등 9개원 16학급이다.

유아교육법 시행령 제17조에 따라 3년마다 유아배치계획을 수립해야 함에 따라 이번에 확정한 유아배치계획은 향후 5년간 원아수 전망을 담고 있으며, 각종 교육정책수립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김명기 교육행정과장은“저출산 여파가 유치원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학급편성 기준 하향 조정과 만3세 특수교육대상 유아가 취원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함으로써 유아교육 개선에 적극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