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필드그룹, 제주 취약계층에 쌀 7000kg, 컵라면 200박스 전달
상태바
던필드그룹, 제주 취약계층에 쌀 7000kg, 컵라면 200박스 전달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4.07.03 0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일 제주도청서 취약계층 기부물품 전달식 개최… 제주서 10번째 기부 행사
서순희 던필드 그룹 회장이 제주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쌀 7000kg과 컵라면 200상자 등 23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제주도에 기탁했다. 

캐주얼 의류 크로커다일, 피에르가르뎅으로 알려진 던필드 그룹(회장 서순희)이 제주지역 취약계층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일 오전 11시 제주도청 본관에서 던필드 그룹의 취약계층 기부물품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던필드 그룹은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제주사회복지협의회에 쌀 7000kg과 컵라면 200박스(23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

기부받은 쌀 4000kg은 제주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도내 청소년보호시설, 아동복지시설, 장애인 거주시설 등 총 60개 사회복지시설에 배분될 예정이다. 나머지 3000kg은 푸드뱅크 및 푸드마켓을 통해 저소득층 가정에 전달된다.

제주도는 이날 기부 물품을 전달한 서순희 회장에게 고마운 마음을 담아 감사패를 전달했다.

기부물품 전달식에는 오영훈 도지사, 강지언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고승화 제주사회복지협의회장을 비롯해 사회복지시설 관계자들이 참석해 감사의 뜻을 표했다.

서순희 회장은 “매월 진행하는 우리 쌀 기부활동의 10번째 행사를 제주에서 개최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기부 물품이 어려운 분들을 위해 의미있게 쓰였으면 한다”고 전했다.

오영훈 지사는 “도내 취약계층을 위한 관심과 후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기부물품이 소외계층을 위해 쓰여질 수 있도록 잘 전달하고, 도내 곳곳에 빈틈없는 촘촘 복지서비스를 실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던필드그룹은 어려운 이웃과 소외계층을 위해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특히 서순희 회장은 지난 2023년 9월부터 매월 사재(私財)를 출연해 전국 기관과 단체에 우리 쌀을 기부해오고 있다.

또한 강원도 산불 피해 긴급구호, 코로나19 피해 위로금 지원, 아프가니스탄 의류 나눔, 양로원 및 아동·미혼모 복지시설 지원, 한강변 던필드 숲 조성 등 1993년 창립 이래 다양한 사회봉사와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