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개추진단’,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으로 개편
상태바
'행개추진단’,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으로 개편
  • 김동훈 기자
  • 승인 2024.07.08 0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존 1과 2팀 체제→2과(기획1, 기획2) 6팀 체제로 확대
- 주민투표 실시 및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 위한 제반 사항 준비
제주특별자치도 행정체제개편추진단이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으로 확대 개편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를 위한 법률 제·개정 등의 준비를 차질 없이 진행하고자 기존의 행정체제개편추진단을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으로 확대 개편한다.

새롭게 구성되는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은 기존의 1과 2팀 체제에서 2과(기획1과, 기획2과) 6팀으로 확대돼 운영된다.  

기획1과는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 추진계획 수립, 주민투표 등 중앙부처와 국회 협의, 광역-기초간 사무배분, 제주형 기초자치단체에 대한 도민의 알권리 보장을 위한 홍보를 담당한다.

기획2과는 신설될 3개시 간 균형적 재원 배분을 위한 제주형 재정 조정 제도 마련, 기초자치단체 설치에 따른 자치법규 정비, 제주특별법 개정 사항 검토, 광역-기초 간 공유재산 배분 계획 수립, 행정정보시스템 분리 및 전환 계획 수립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기초자치단체설치준비단은 앞으로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를 위한 주민투표 실시 건의 및 주민투표 실시 요구에 따른 제반 사항 준비에 주력할 계획이며, 특히 도민의 자기 결정권 보장을 위한 대 도민 홍보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또한, 전문가 워킹그룹을 통해 7월 중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 실행 과제를 구체화하고 정부 대응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지난 3월부터 운영 중인 전문가 워킹그룹은 자치행정·법제 분야와 재정·세정 분야로 나뉘어 월 2회 운영되고 있다.

자치행정·법제를 담당하는 제1분과에서는 제주형 사무 배분, 기초자치단체 설치 필요성,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에 따른 주민자치 강화 방안, 분권 특례 등을 논의하고 있다.

재정·세정을 담당하는 제2분과에서는 재정·세정 특례 유지 방안 및 제주형 재정 조정제도 도입의 필요성에 대해 논의하며, 향후 재정 특례 유지 및 제주형 재정 조정제도 수립 방향을 마련할 예정이다.

7월 중 개최 예정인 전문가 워킹그룹 전체 회의에서는 그동안 논의된 주요 사안에 대해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실행 방안과 정부 대응을 위한 논리 개발을 구체화할 계획이다.

강민철 행정체제개편추진단장은 “2026년 7월 민선 9기 출범에 맞춰 제주형 기초자치단체를 설치하기 위해서는 검토해야 할 사항이 많다”며, “앞으로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를 위해 전 부서가 참여하는 총력대응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토론회, 세미나 및 전문가 워킹그룹 등을 통한 도민의견과 집단지성을 통해 제시된 전문가 의견 등을 종합해 국회와 정부 협의 논리를 구체화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