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정여고 전문학습 교사 단체, 교육활동 반영 위한 지역 답사
상태바
대정여고 전문학습 교사 단체, 교육활동 반영 위한 지역 답사
  • 제주경제일보
  • 승인 2024.07.09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정여자고등학교 자공고 2.0 현장기획형 직무연수 운영
대정여자고등학교 전문학습공동체 교사들이 자공고 2.0 교육활동에 반영하기 위해 지역 답사에 나서고 있다. 

대정여자고등학교 전문적학습공동체 교사들은 지난 8일 자공고 2.0 교육활동을 모색하기 위해 현장기획형 연수의 일환으로 최남단 대정읍마을관리협동조합 관계자와 함께 대정지역 답사 및 체험을 했다.

대정여고 기획부장 11명으로 구성된 전문적학습공동체는 지난달 미래교육을 주제로 실시한 탐나라공화국 현장 투어와 토론에 이어 두 번째 답사에 나섰다. 

대정지역 근현대사를 조망할 수 있는 알뜨르비행장과 섣알오름을 답사하며 아픈 역사를 되돌아보고 참배했다. 다음은 고사리 육개장 만들기 체험으로 제주의 전통 음식의 유래에 대해 교사들 간 소통했다.

이번 대정지역 답사는 올해 2학기 전교생을 대상으로 운영 예정인 대정지역 대탐사 프로젝트 ‘대정에서 그리는 미래’를 사전 기획하기 위해 이뤄진 것이다.

전교생이 조선시대, 일제강점기부터 오늘에 이르기까지 대정의 사회, 문화, 경제, 예술, 지형, 관광 등 관심 있는 분야를 교육적 관점에서 접근할 수 있도록 교사들이 먼저 답사를 통해 학교 교육활동에 어떻게 접목할 것인가를 연구했다.

대정여고 서자양 교장은 “이번 연수는 교사들로 하여금 대정지역에 대해 바로 알고 깊이 들여다보는 시간이었고, 지역사회와 학교 교육을 연계하는 과정을 다시 한번 생각하도록 해주었다”라며 “전교생 대상으로 운영하게 될 대정지역대탐사 프로젝트에 잘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